sujung

몸펴기생활운동협회

수련 체험담

변해가는 내 몸 이처럼 좋을수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샘물 작성일23-10-07 조회223회 댓글0건

본문

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왼쪽 팔  통증 누워서 잠 잘 수 없을 정도

심한 통증  때문에 여러 병원에서 진료 받고 나아 진거 같았는데

완치가 안 되고 고민 하던 중  지인의 소개로 이곳 운동원을 알게 되었고

꾸준히  운동하면 나아 질 수 있다는  사범님 말씀을  믿고 지금까지 운동한

결과 자연스럽게 팔을 올릴수 있었고 통증도 사라졌습니다

여기에  매력을 느끼고 꾸준 운동을 하게 되었고 주변에   사람들 만

나면  이 처럼 좋은 운동을 하라고 홍보 대사가 되었습니다 

내가 건강해야  남을 도울 수 있다는 게 평소 생각 이었고

배워서 남 주자는 슬로건은  내 가슴을 찡히게 했습니다

늦은 시작인 듯 했지만 지금 부터라고  열심을 다해 사범으로

자격을 갖추고 배우고 실천하여   먼저 알게 된것에  감사하며

아직 이 운동을 몰라서 못 하는 수 많은 분들께 필요성을 알게

하여 이 사회가 건강한 삶을 누리고 사는데 내가 밀알이 되어야

겠다는 다짐을 합니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제일 위로